그대 생각에 가을은 깊어갑니다.

그대 생각에 가을은 깊어갑니다. 단풍   가을에는 핏빛 열망으로 타올라 영원히 식지 않을 심장으로 살려 하나   서쪽 들녘 옅은 해 황급히 넘어가고, 창호지 틈새 연신 한숨같은 바람 스미고, 새벽 어스름한 대지 하얀 서리 가만히 내릴 그 때,   마른 몸 부서져 사방에 흩어지고 타들어간 심장 재 되어 허공에 날리우면 소생의 봄 고대하며 가을의 그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