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여행 3 : 앤시앙 힐(Ann Siang Hill), 클럽 스트리트(Club Street)

번잡하고 시장같은 차이나타운과 힌두사원을 벗어나 도로를 건너게 되면 작은 골목을 통해 앤시앙 힐(Ann Siang Hill)과 클럽 스트리트(Club Street)에 닿게 됩니다. 그다지 넓은 공간은 아니지만 멋지고 고급스러운 카페, 음식점과 클럽들이 길가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작고 분위기 있는 카페에서 애프터눈 티를 마시며 여행으로 지친 다리를 쉬게 하기에 적당합니다.

싱가포르 여행 2 : 차이나타운(Chinatown)

세상 어느 곳을 가도 차이나타운은 꼭 있는 것 같습니다. 차이나타운은 MRT 차이나타운역에 내리면 바로 찾을 수 있습니다. 이 곳 역시 중국식 다양한 색의 전등으로 온 거리를 치장해 놓았습니다. 때로는 식상한 느낌이 들 정도로 동일한 차이나타운은 다양한 먹거리와 저렴한 중국 물건들을 파는 상점으로 붐빕니다. 차이나타운에는 싱가포르에서 가장 오래된 힌두사원인 Sri Mariamman 사원이 있습니다. 장소도 종교행사도 복잡하고…

싱가포르 여행 1 : 출발, 클락키(Clarke Quay)

9월 8일부터 13일 까지 4박 6일 일정으로 싱가포르에 다녀왔습니다. 싱가포르는 서울면적보다 조금 큰 도시국가로 경제규모는 작지만 1인당 국민소득이 5만달러가 넘고, 국가경쟁력도 1,2위를 다투는 수치상 선진국에 속합니다. 다양한 테마파크와 다민족 국가의 특성을 살린 많은 볼거리, 거대한 쇼핑몰, 식도락가를 자극하는 다양한 음식 등으로 인해 항상 관광객으로 북적입니다. 금융, 무역, 관광 등으로 영토와 자원의 빈약함을 보완하며 홍콩과 유사하면서도…

홍제동 개미마을

영화 “7번방의 선물”로 유명해진 홍제동 개미마을 입니다. 3호선 홍제역 1번 출구에서 7번 마을버스를 타고 종점에서 내리면 됩니다. 산동네에 위치한 건물들을 아기자기하게 꾸며 놓았습니다.(카메라는 라이카 M Type 240, 렌즈는 Summilux-M 35mm f/1.4 ASPH, Elmarit-M 21mm f/2.8 ASPH)

상계동 104번지

서울의 마지막 달동네 상계동 104번지 마을입니다. 어릴적 흔한 풍경들이 이제는 ‘달동네’라는 표현으로 구별되어 불리어집니다. 오늘이 2013년 8월 18일 인데 이 곳의 시간은 과거의 어느 특정시점에 멈춰져 있는 듯 합니다. 팔을 뻗으면 인생의 희노애락과 고단함이 손 끝에 금방이라도 묻어 날 것 같은 곳, 마을은 점점 피폐해져 가나 마땅히 이주할 곳이 없는 분들에게는 유일한 안식처가 되는 곳,…

홋카이도(HOKKAIDO)여행 11 : 나카지마공원

벌써 여행 마지막 날. 욕심내서 다닌 곳은 많지만 홋카이도의 넓이와 다양한 볼 거리에 비하면 4박 5일의 일정은 한 없이 부족하기만 합니다. 오후 비행기 시간을 감안하여 오전에는 무리한 일정을 잡지 않고 삿포로 중심으로 다녀 볼 계획입니다. 먼저 나카지마코엔역에 있는 나카지마공원입니다. 나카지마공원은 접근성이 뛰어나면서도 녹지와 호수로 아름답게 조성되어 있는 도심공원입니다. 지하철 나카지마코엔역 개찰구입니다. 일본 지하철의 승차권발매기입니다. 사용해보니…

홋카이도(HOKKAIDO)여행 10 : 비에이(BIEI) 사계채의 언덕, 철학의 나무 그리고 푸른 벌판

청의호수와 흰수염폭포 관광을 마치고 저녁8시까지 렌트카 반납을 위해 삿포로로 돌아가는중 비에이 지역의 아름다운 풍광을 담습니다. 비에이지역은 넓은 목초지가 끝없이 펼쳐진 곳이 많습니다. 광할한 해바라기밭입니다. 농장도 경영하면서 지역의 특징을 최대한 살리며 이를 관광자원화하는 노력의 흔적들이 보입니다.  해바라기밭 뒤로는 대설산이 흰 눈으로 덮인채 위용을 자랑합니다. 가다보면 윈도우XP 배경같은 풍경들이 나타납니다. 시원스럽게 트윈 초록색 벌판을 보고 있노라면 마음…

홋카이도(HOKKAIDO)여행 9 : 비에이(BIEI) 흰수염폭포

청의호수에서 흰수염폭포 가는 길에서 만난 자작나무 숲입니다.  파란하늘 아래 자작나무의 밝은 색 바탕이 잘 어우러집니다. 오랜만에 만나보는 쾌청한 날씨입니다. 흰수염폭포(맵코드 796 182 604)는 청의호수(맵코드 349 569 423)에서 멀지 않습니다. 자동차로 대략 20분 정도 소요되는 것 같습니다. 흰수염폭포는 계곡사이에 놓여진 다리 위에서 내려다 보는 위치에 있습니다. 역시 이곳의 물색도 청의호수의 진한 코발트 색을 띕니다. 거리도 멀지 않으므로…

홋카이도(HOKKAIDO)여행 8 : 비에이(BIEI) 청의호수

여행 넷째 날, 아침 7시 50분경 비에이에 있는 청의호수로 향합니다. 가는 도중 비로소 가을의 모습이 눈에 들어옵니다. 가다보니 아무도 없는 푸른잔디의 골프장도 보입니다. 디봇자국도 전혀없는 깨끗한 상태인데 그저 부럽기만 합니다. 청의호수(맵코드 349 569 423)에는 10시 10분경 도착. 이곳은 도로변 가까이 위치해 있고 주차장도 넓직하여 차량 접근성이 좋습니다. 주차장에서 길을 따라 조금만 이동하면 신비한 물색의 호수와…

홋카이도(HOKKAIDO)여행 7 : 오타루(OTARU) 운하

샤코탄반도에서 오타루까지는 1시간 30분 가량이 소요됩니다.  주차는 오타루관광진흥공사 주차장(전화번호 0134-24-9477)을 이용하면 20시까지 600엔으로 해결할 수 있습니다. 오타루에 도착하니 이곳도 역시 한바탕 비가 지나간 것 같습니다. 섬이라 그런지 유난히 날씨도 변덕스럽고 비도 자주 내리는 것 같습니다. 흐린 날의 오타루운하도 나름 운치가 있습니다. 비가 와서인지 사람이 많지 않아 좋습니다. 볕도 좀 나면서 서서히 날이 개고 있어서 다행입니다. 오타루…

홋카이도(HOKKAIDO)여행 6 : 샤코탄

여행 셋째 날, 호텔에서 조식을 마치고 오릭스렌터카로 이동합니다. 10월 25일 08:00부터 10월 26일 20:00까지 렌트료는 13,200엔입니다. 오릭스렌터카에서 국제면허증, 여권 보여주고 서류작성하고 직원의 서툰 영어 설명을 듣고 결제하고 차량을 인수합니다. 이때 한글이나 영어 네비게이션을 달라고 하고 기본적인 조작법도 배워둡니다. 직원이 친절히 네비게이션을 직접 셋팅해 주는데 지도상의 글자는 일본어인데 안내음성은 한국어로 나옵니다. 네비게이션은 검색시 일본어가 익숙치 않을…

홋카이도(HOKKAIDO)여행 5 : 홋카이도대학 교정

새벽일찍 아침 식사전까지 산책겸 아스펜호텔 근처에 있는 홋카이도대학을 둘러보기로 합니다. 홋카이도대학은 1876년 세워진 학교로 역사가 깊고 교정이 아름답습니다. 가을을 잔뜩 기대했는데 아직 푸른색이 더 많습니다. 매사추세츠 농과대학장 WS 클라크클라크가 이 대학의 초대 총장입니다. 흉상도 세워져 있고 흉상에는 “Boys, Be Ambitious!” 라고 각인되어 있습니다. 구석구석 살펴보면 멋진 곳이 있을 것 같고, 가을에는 은행나무길이 유명하긴 한데 아직…

홋카이도(HOKKAIDO)여행 4 : 삿포로(SAPPORO) JR타워

오후 4시경 삿포로역에 도착합니다. 삿포로는 빌딩도 많이 보이고 하코다테보다는 도회적인 느낌이 듭니다. 3박 4일은 삿포로역 북쪽 입구에서 5분거리인 아스펜호텔(Aspen Hotel)에 묵습니다. 사진의 왼쪽건물. 3박4일 투숙요금은 트윈, 조식포함하여 30,000엔입니다. 예약은 아고다(agoda.com)를 이용하였습니다. 호텔내부는 깔끔하고 정갈한 편입니다. 메모지 위에는 학 한마리가 접어져 있습니다. 도심에 있는 호텔이다 보니 외부로 보이는 것도 오피스 빌딩뿐입니다. 앞 빌딩은 Nissay MK 빌딩인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