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Macau)여행1 : 성 바오로 성당, 구시가지 성벽, 나차사원

마카오는 같은 중국 문화권이지만 홍콩과 다른 매력이 있습니다. 카지노로 인해 다소 부정적인 시각이 있고, 치안, 언어소통, 교통 등도 홍콩에 비할 바는 못되지만, 홍콩에서의 이틀 보다 마카오에서의 하루가 더 기억에 남는 것 같습니다. 마카오에는 쇼핑과 마천루로 대변되는 홍콩의 식상함을 달래줄 수 있는 소박하고 고풍스러운 색다른 분위기가 있는 것 같습니다.

홍콩(Hong Kong)여행2 : 빅토리아피크, 피크트램

홍콩은 국토 면적(1,104㎢)이 그다지 넓지 않아 대지를 매우 밀도있게 사용하는 편입니다. 도로 폭도 매우 좁고 주차장을 갖는 것이 많은 비용이 들어 주로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하게 됩니다. 지하에는 지하철(MTR), 지상에는 트램(Tram)과 2층버스가 홍콩시민들의 중요한 운송수단인데, 그중에서 트램은 낡은 것들이 많고 외벽도 광고로 도배를 하였지만 나름대로 멋스럽고 인상적입니다.

홍콩(Hong Kong)여행1 : 스타의 거리

여행병이 도져서 혼자서 떠나려는 찰라 옆에서 살펴보던 둘째가 끼여듭니다. 딸아이랑 여행할 기회가 앞으로 얼마나 될까 싶어 힘든 것 감수하겠다는 다짐받고 부랴부랴 짐을 챙겨 떠납니다. 일정은 12월 14일(수)부터 17일(토)까지 4일인데 마지막 날은 밤비행기이기 때문에 2박 4일 일정. 이틀은 홍콩, 하루는 마카오로, 이동경로는 “인천공항-홍콩-마카오-인천공항”입니다.

아이맥(iMac), Apple 한 입 베어물다.

iPhone에서 iMac까지… 애플의 제품의 특징은 이미 형성된 프레임을 철저히 무시하고 새로운 질서를 창조해 간다는 것입니다. 단순한 디자인에 혁신적인 기능들이 결합되며 기존 마켓에서 발견할 수 없는 차별화된 강점을 갖습니다. 우리 집도 아이폰(4대)에서 시작하여 이제는 아이맥까지, 집안에 사과향기가 진동합니다. (클릭하면 큰 이미지를 볼 수 있습니다) 기계적인 면은 성능좋은 MS 윈도우기반의 PC와 다를 바 없어 보입니다. 2.7GHz 쿼드…

Leica M9 & Noctilux(녹티룩스)에 빠지다…

카메라를 Canon 1ds Mark3에서 라이카 M9로 변경하였습니다. 두 기종의 차이는 제조사 차이 이상입니다. 기능적인 편리성 Vs 불편한 그러나 진지한, 중요한 것은 Speed Vs 느림의 미학, 전지전능한 디지탈 Vs 필름에 대한 추억, 프로페셔널한 자신감 Vs 아마추어적인 설레임

경주 여름휴가

방학을 맞아 귀국한 아이들과 함께 휴가를 떠나기로 하였습니다. ‘휴가도 공부의 연장’이라는 마눌님의 극성으로 여름휴가는 경주로 정했습니다. 역사 교과서에 나오는 것으로는 부족하고 현장체험을 해야 한다나 뭐라나… 휴가기간은 8월 4일(수)부터 7일(토)까지 3박 4일, 숙소는 2박은 경주현대호텔, 1박은 경주대명리조트로 하였습니다.